커버스토리

<특별기획> QS 세계대학평가 국내 TOP 10 진입! 세종대 5개 학과의 경쟁력 ①호텔관광경영학과
2017-04-14 hit 4180
폰트줄이기 폰트키우기

지난 3월 7일 QS 세계대학평가에서 세종대 호텔관광경영학과가 세계 26위 국내 1위에 오른 것을 비롯, 모두 5개 학과가 국내 10위권에 진입했다. QS 세계대학평가는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QS(Quacquarelli Symonds)가 1994년부터 매년 전 세계 상위권 대학들의 학사 및 석사 랭킹을 매기는 평가표다. 학과별 순위 평가는 △학계 평가, △졸업생 평판도, △논문 당 피인용 수, △H인덱스 등 4개 지표를 활용하여 평가한다. 국내 TOP 10 학과로 선정된 5개 학과의 경쟁력 비결을 소개한다. -편집자-



▲ 세종대학교 전경


이번 평가에서 국내 1위, 세계 26위를 달성한 호텔관광경영학과는 세종대 호텔관광대학에 속해 있다. 호텔관광대학은 호텔관광경영학과뿐만 아니라 외식경영학과, 호텔외식관광프랜차이즈경영학과, 호텔외식비즈니스학과로 구성되어 있다.


▲ 호텔관광경영학과에서 진행하는 실습수업 모습


호텔관광대학의 강의는 이론수업과 실습수업으로 적절히 구성되어 있다. 호텔관광경영학과는 마케팅 수업뿐만 아니라 프로그래밍과 전산 등 다양한 컴퓨터 실습수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외식경영학과는 세종대 글로벌 라운지에서 조리 실습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실습 강의를 들은 박채현(외식경영학과·15) 학생은 “타 이론수업보다 실습수업은 학생들이 능동적으로 수업시간에 참여할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제대로 된 조리 복장을 갖추고, 실제 주방의 모습을 재현한 실습실에서 이루어지는 수업은 타 수업보다 현실성이 잘 느껴지며 진지한 분위기에서 집중할 수 있게 해준다. 결과물을 완성했을 때 얻는 성취감 또한 배움에 대한 즐거움으로 느껴진다”라며 외식경영학과의 실습수업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호텔관광대학의 또 다른 강점으로는 CEO특강을 꼽는다. CEO특강은 국내의 유수 관광기업체들 중 성공적인 경영을 하고 있는 전문CEO를 초빙하여 호텔관광대 학생들의 진로에 도움을 주고자 마련되었다. 강의를 듣는 학생들은 항공사, 여행사, 호텔, 관광언론매체, 크루즈 산업 등 다양한 분야의 CEO들로부터 성공스토리와 현업에서의 중요한 경영철학 및 조직과 리더십 노하우 등을 배우게 된다. 해당 수업을 듣는 학생들은 초빙된 CEO의 생생한 현업 이야기를 들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CEO와 질의응답을 주고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실제 관광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CEO들의 경험담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 학생들에게 특강의 인기가 매우 높다.


▲ 세종대 호텔관광대학 학생들이 창업한 ‘킵스트레이트 슈퍼박스’


호텔관광대학의 학생들은 창업에 대한 열정도 뜨겁다. ‘킵스트레이트 슈퍼박스’ 와 세종대 광개토관 5층에 자리한 ‘카페 513’은 호텔관광대의 대표적인 창업기업이다. 킵스트레이트 슈퍼박스는 임종진(외식경영학과·09) 동문을 비롯해 5명의 재학생과 졸업생이 운영하고 있으며 이들은 ‘카페 513’ 이라는 교내 카페창업을 시작으로 창업에 뛰어들었다. 호텔관광대학 교수진들은 창업을 시작하는 학생들에게 창업을 위한 자리를 내어주고 시설 보강을 해주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호텔관광대학에선 국제교류가 타 학부보다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중국, 우즈베키스탄, 핀란드 등 총 18개 국가에서 230명의 외국인 학생들이 교환학생으로 수업을 받고 있다. 국제교류수업은 영어로 진행하고 있으며 호텔관광외식프랜차이즈 등 수업에 대한 외국인 학생들의 만족도는 높은 편이다. 마찬가지로 세종대 호텔관광대학의 한국인 학생들도 일본, 중국, 대만 등 다양한 나라에서 교환학생으로 수업을 받고 있다. 또 학생들은 호텔관광대학에서 진행하는 ‘PIC-SAIPAN’ Internship 과 ‘PIC-GUAM’ Internship 프로그램을 통해 학기마다 사이판과 괌으로 인턴십을 갈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해당 인턴십을 마치면 학점으로 인정해 주는 혜택을 받는다.


이희찬 호텔관광대학 학장은 “변화하는 사회의 흐름에 맞춰 학생들을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취업한 졸업생들을 사회에 많이 배출한 것이 이번 QS평가에 큰 도움이 된 것 같다. 학생들이 기본에 충실하는 자세로 다양한 학문을 익히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취재 및 글 | 이유진 홍보기자(youjin960304@naver.com)